용한점집 유명세 강남점집 압구정할머니
용한점집 유명세 강남점집 압구정할머니
  • 손혜철
  • 승인 2017.02.06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기타종교] 대부분의 사람들은 살아가면서 한 두 번은 사주나 점을 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때로는 재미 삼아, 때로는 절실한 이유로. 또 어떤 이에게는 점이 일상의 한 부분이다.

특히 새해가 시작되면서 신점이나 신년운세, 사주, 매매운, 재물운, 결혼운, 사업운, 궁합, 사주팔자 등을보기 위해 점집을 찾는 사람들이 많이 늘고 있다. 그런데 이런 점, 어떻게 해야 잘 볼 수 있을까? 최근 몇 년 사이 급격하게 점집이 늘어나고 가짜무당이 많기 때문에 점집을 찾아갈 때 유의해야할 사항도 있기 마련이다.

가짜무당이나 신기운이 약한 무당에게 굿을 받아 피해 보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으니 믿을 수 있는 무당에게 내림굿을 받아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이야기 한다.

이 가운데 올해의 무속인으로 선정된 서울 강남 압구정동에 위치한 “압구정 할머니”점집은 4대째 가업을 이어오고 있는 곳으로, 한양운맞이굿 보존회, 새남굿서울중요문화재 전수자로 등록되어 오랜 신뢰도를 바탕으로 많은 이들이 찾아오는 점집 중 하나이다.

압구정할머니의 이건법사는 “같은 내용의 굿이라도 각 지방마다 이름과 의식절차가 조금씩 다른데, 옛날에는 왕실이나 조정에서 여러 나라 굿을 행하였지만 지금은 찾아 볼 수가 없다. 우리 토속신앙인 굿은 점차 사라져가는 형태이지만 선대의 뿌리가 남아 있는 집안은 아직 개인적으로 재수굿과 오구굿을 흔히 볼 수 있다”며 “과학과 문명이 발달해 시대가 바뀌었지만 신(神)의 힘을 빌어 행복을 추구하려는 인간의 마음은 변함이 없는 듯 하다”고 말했다.

강남용한점집인 압구정할머니는 국내에 몇 안되는 12계단 작두타는 무속인으로도 유명세를 타고 있으며, 운세풀이, 사주, 궁합, 연애운, 재물운, 사업운등 사주상담을 잘하는 무속인이다.

또한 소문을 듣고 서초동과 잠원동 그리고 신사동, 반포, 방배동, 한남동, 금호동, 옥수동, 이태원, 등 서울지역 이외에 안양이나 수원 등 전국에서 상담을 받기위해 찾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