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전략사업 속도 낸다...추진단 운영
보은군 전략사업 속도 낸다...추진단 운영
  • 손혜철
  • 승인 2017.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보은] 보은군이 추진하는 역점 전략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군은 대규모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보은군 전략사업 추진단’을 구성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이번 추진단 운영은 산림․기업․관광․도시계획 등 복합적 업무영역에 걸친 ‘속리산휴양․관광단지 조성사업’과 최근 충청권 유일로 선정된 ‘무인비행장치 시범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실시된다.

추진단은 송석복 산림녹지과장을 단장으로 산림녹지과, 지역개발과, 경제정책실, 문화관광과 사업 담당 및 관련 담당자 등 11명으로 구성됐으며 부서 간 상시적 정보 공유 및 협조를 통해 유기적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이번 추진단은 공식적 행정조직이 아닌 전략사업 추진을 위한 단기적 협의체로 사업의 방향 및 추진은 해당 부서에서 결정하고 그에 따른 전문적인 정보 공유 및 업무지원을 제공하게 된다.

속리산 수학여행 1번지 조성 사업의 핵심이 될 속리산 휴양․관광단지조성 사업은 속리산면 중판리 243만㎡ 일원에 오는 2021년까지 1,408억원을 투입, 관광․체험․산림레포츠, 기반시설 등을 설치하게 된다.

또한, 보은군 미래산업의 발판이 될 무인비행장치 시범사업은 산외면 신정리 일원 직경 6㎞, 고도 300m, 면적 28.3㎢에 걸친 공역 범위로 선정돼 무인비행장치 시범운영 및 비행을 위한 시험비행장이 조성된다.

군 관계자는 “관리계획, 실시설계 및 시공, 운영 등 단계별 행정절차에 대한 중복체크 및 아이디어 교류를 통해 성공적 사업추진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