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 테러 대응태세 확립 만전
대전시, 대 테러 대응태세 확립 만전
  • 이한배
  • 승인 2017.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대전시]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국민보호와 공공안전을 위한 테러방지법 (`16. 6. 4.)’시행 이후, 안전한 도시 구현에 목표를 두고 테러 대응태세 확립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테러 발생 시, 테러방지법에 근거한 시(지자체)의 주요 역할은 테러사건 대응 활동 지원을 위한 물자 및 편의 제공과 지역주민의 긴급대피 방안 마련 등이다.

 이에 따라, 시는 군․경을 포함한 23개 관계기관이 참여하는 대전․세종․충남 지역테러대책협의회 참여와 같은 테러사건 대응체계 구축과 지역주민 보호계획 수립, 테러사건 대 시민 홍보방안 마련 등 대 테러 즉응태세를 구축하고 있다.

아울러, 지역테러대책협의회를 중심으로 2016년 하반기 테러방지법 및 국가대테러기본계획에 근거한 지역테러대책협의회 운영규정(`16. 7.14.)을 제정하고 대 테러 대비 및 지역 공조체제 유지를 위한 지역테러대책협의회에 참여하고 있다.

또, 지역테러대책협의회를 중심으로 한 분야별 매뉴얼은 물론, 시 자체 매뉴얼을 마련(‘16. 9월)하고 지난해 8월 을지연습 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민․관․군․경 등 15개 기관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다중이용시설 테러발생 시 통합방위작전 수행 방안에 대한 합동토의를 통해 유관기관 협조체제 점검 및 사전 대응체계 점검을 실시하기도 하였다.

이밖에도 시는 전국 광역자치단체 최초로 유관기관 간 의사소통 및 정보공유를 위해 지방경찰청, 지역군부대 등과의 영상회의 시스템을 2016년 구축하고, 앞으로도 관련기관이 참여할 수 있도록추가 확대해 나갈 계획에 있다.

시 관계자는“테러 대응태세 확립을 통한 안전한 도시 구현을 목표로 군, 경 등 관계기관과의 공조체제 유지 및 시 자체 테러대비 예방활동 강화 등 테러 대응체계 구축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