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신청 접수
영동군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 신청 접수
  • 손혜철
  • 승인 2017.01.12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영동] 충북 영동군은 다음달 17일까지 여성농어업인의 건강한 삶과 행복한 문화생활을 위한 ‘여성농어업인 행복바우처’신청을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신청대상은 군내에 거주하며 실제 영농에 종사하는 만20~73세 미만 여성농어업인으로 가구당 농지소유면적(세대원 합산)이 50,000㎡미만 농가 또는 이에 준하는 축산․임업․어업경영가구다.

올해에는 보다 많은 여성 농어업인에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상한연령이 지난해 70세 미만에서 73세 미만으로 확대됐으며, 전년대비 355명 증가한 4530명을 목표로 7억 2천5백만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사용 기간은 카드 발급일로부터 오는 12월 31일까지며 매년 신규 발급해야하므로 전년도 카드는 사용이 불가하다.

또한 타 직종 종사자와 유사복지 수혜자 등은 지원에서 제외된다.

카드는 자격검증과 선정심의를 거쳐 3월부터 발급 예정이며, 신청 및 자세한 문의는 거주지 읍·면 산업팀에 하면 된다.

손경수 농정과장은“남성이나 도시지역 여성에 비해 상대적으로 문화·여가활동 기회가 적은 농촌 여성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문화혜택을 제공하고자 바우처 제도를 운영중이니 지역 여성농어업인들의 많은 신청을 당부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