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소방서, 영예로운 의무소방원 전역식 가져
영동소방서, 영예로운 의무소방원 전역식 가져
  • 손혜철
  • 승인 2017.0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영동] 영동소방서(서장 송정호)가 11일 군복무를 마치고 만기 전역하는 의무소방원에 대한 전역식을 가졌다

의무소방원 제46기 정의주, 이선오 우정형 수방은 2015년 01월 영동소방서에 의무소방으로 입대해 각종 재난현장에서 소방공무원을 보조해 지역주민의 안전을 지키는 소임을 충실히 다하고 이 날 영예롭게 군복무를 마치게 됐다.

의무소방대는 2001년 서울시 홍제동 주택화재로 소방공무원 6명이 사망한 사고를 계기로 부족한 소방인력 확충을 위해 만들어진 병역의무 제도로 소방 현장활동의 보조역할을 수행하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으며, 영동소방서에도 현재 8명의 의무소방원이 119안전센터와 구조대에서 화재, 구조, 구급업무의 보조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들은 “소방서 생활을 통해 소방공무원의 노고와 안전의 중요성을 깊이 인식하는 좋은 계기가 됐고, 그동안의 여러 경험들이 소중한 추억으로 남아 평생 잊지 못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송정호 서장은 “무엇보다 사고없이 건강하게 전역하는 이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고 사회에 돌아가서도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해 국가와 이웃에 필요한 사람이 되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