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소일거리 사업…성남시 35억원 투입
어르신 소일거리 사업…성남시 35억원 투입
  • 승진주
  • 승인 2017.01.10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성남시] 성남시(시장 이재명)가 올해 어르신 소일거리 사업에 35억원을 투입한다. 모두 3000명이 참여할 수 있는 규모다.

활동 분야(인원)는 경로당 급식도우미(400명), 환경정비(2125명), 실버 금연구역 지킴이(205명), 반려견 계도(32명), 복지도우미(238명) 등 5개다.

이 가운데 연중 사업인 경로당 급식 도우미 분야부터 60세 이상 400명을 대상으로 모집 절차(1.9~13)를 밟아 오는 12월 31일까지 성남지역 334곳 경로당에서 봉사활동 자리를 마련한다.

경로당 급식도우미는 하루 2~3시간, 한 달에 25시간 활동하고, 월 봉사료 20만원을 받게 된다.

환경정비, 실버 금연구역 지킴이, 반려견 계도, 복지도우미 분야는 65세 이상 2600명을 대상으로 한다.

모집 절차(2.6~14) 후 오는 3월 2일부터 12월 31일까지 각 사업장에서 봉사활동을 하게 된다

이 4개 분야는 하루 2시간, 한 달에 12시간 활동하고, 월 봉사료 10만원을 받게 된다.

올해 소일거리 참여자가 받는 봉사료는 지난해보다 1000원 오른 시간당 8000원의 성남시 생활임금제를 적용한다.

성남시는 이와 함께 올해 90억여 원을 투입해 65세 이상 노인 3851명이 일 할 수 있는 ‘노인 사회활동 지원 사업’을 펼 계획이다.

더욱 많은 어르신이 사회활동에 참여해 용돈을 벌며 활기찬 노후를 보낼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