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카메라기자회 2016 영상전 개최
제주카메라기자회 2016 영상전 개최
  • 지화
  • 승인 2017.0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제주도] 제주카메라기자회(회장 현길만)는 오는 1월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제주도문예회관 제1전시실에서 ‘2016 보도사진·영상전’을 개최한다. 제주지역 사진기자와 방송카메라기자 등 소속 회원 30여명이 지난해 제주 곳곳을 누비며 촬영한 보도한 사진과 영상 기록들을 한자리에 모아 도민들에게 선보인다.

제주카메라기자회 창립 15주년을 맞아 올해 열다섯 번째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는 사진기자들이 순간의 기록을 담은 사진 100여점과 방송카메라기자들이 현장에서 놓치지 않고 잡아낸 영상 10여점이 주제별로 전시된다.

사진 부문에는 ‘폭설과 한파’, ‘4.13 총선’, ‘태풍 차바’, ‘외국인 범죄’, ‘해녀 유네스코무형문화유산 등재’, ‘최순실 국정농단 초불집회’ 등이 전시되며, 영상 부문에는 ‘카메라기자가 본 2016년 10대 뉴스’, ‘한라산의 사계’ ‘동굴의 신비’ ‘제주의 돌담’ 등이 주제별로 선보이고, 또한 각 방송사들이 2016년 제작해 방송된 특집 프로그램들과 카메라기자들의 활약상을 담은 현직 카메라기자들의 인터뷰 등도 볼 수 있다.

또한 다양한 최신 방송장비들을 전시하고 체험 할 수 있는 부스도 마련될 예정이다.

12일 오전 11시에 열리는 개막식에서는 제주도의회 도의원들을 대상으로 선정하는 ‘제주카메라기자회 선정 올해의 의원상’ 시상식도 이뤄진다. 올해 다섯 번째로 선정하는 ‘올해의 의원상’ 수상자로는 더불어민주당 박원철 의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된다.

2002년 5월 창립된 제주카메라기자회는 밤낮으로 역사의 현장을 누비며 담은 순간의 기록들을 모아 보도사진·영상전을 매해 선보이고 있다.

제주카메라기자회 현길만 회장은 “카메라기자들은 역사의 기록자로서 각종 현장에서 벌어지는 상황을 가장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촬영해 보도하며, 사회의 정의와 진실을 알리는 전달자로서 투철한 기자정신과 사명감을 갖고 업무에 임해야하는 직업이다”라며 “이번 전시를 통해 아쉬움 속에 저물어버린 지난 한 해를 되돌아보며 과거에서 미래를 내다볼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주카메라기자회는 제주지역 신문사, 방송사, 통신사의 사진기자와 방송카메라기자로 구성돼 있다. 현재 한라일보, 연합뉴스, KBS제주, KCTV, 제주MBC, JIBS, YTN 등 7개 회원사로 3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