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SNS, 새해부터 네이버 메인 갔다
충주시 SNS, 새해부터 네이버 메인 갔다
  • 손혜철
  • 승인 2017.01.09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충주시] 충주시 SNS가 아침을 깨우는 붉은 닭띠의 해가 도래함과 함께 네이버 블로그 메인에 노출되며 희망찬 새해의 시작을 알렸다.

충주시는 시가 주최한 블로그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의 영광을 차지한 유은영씨의 ‘혼자 떠난 알찬 여행-충주 당일치기 코스’가 네이버 블로그 오늘의 관광 TOP 10에 소개됐다고 밝혔다.

유은영씨는 개인 블로그 포스팅으로 공모전에 참가했는데, 사실적이고 합리적인 충주 당일치기 코스를 매력적으로 소개했다.

특히, 젊은이들이 선호할만한 색감을 활용해 여행 동선을 따라 시선이 이동하듯 촬영한 사진이 호평을 받았다.

동선에 따른 비용, 소요시간 등을 상세하게 밝혀 보는 이들의 편의를 고려한 점도 후한 점수를 받았다.

앞서 시는 ‘또 가고 싶은 충주, 가보고 싶은 충주’를 주제로 12월 8일부터 31일까지 총 상금 130만원을 내걸고 충주시 블로그 관광체험지 공모전을 개최한 바 있다.

공모 결과 최우수상을 차지한 유은영씨 외에 유지웅씨의 ‘충주를 줄게, 볼 빨간 여행기’, 이언정씨의 ‘당일치기 충주 나들이’도 재기발랄한 문장과 남다른 구성으로 우수상에 선정됐다.

이밖에 북충주 여행을 포스팅한 김기년씨, 잘 알려지지 않은 숨은 명소를 발굴한 김선주씨, 일출명소를 다룬 변서준씨, 남한강 길을 따라 걷는 여정을 다룬 황윤하씨가 장려상을 수상했다.

시는 수상자들에게 상장과 함께 최우수 50만원, 우수 20만원, 장려 10만원씩을 상금으로 지급하고, 추후 2017년 충주시 SNS 기자단 선정 시 우선 지원할 수 있는 혜택을 부여키로 했다.

비입선작 중에서도 양질의 작품은 공식 블로그에 등록하고 원고료를 지급할 예정이다.

시는 해당 포스팅들을 충주시 공식 네이버 블로그와 페이스북에 차례대로 공개해 시민들과 공유할 것이다.

페이스북과 블로그를 공식 운영하는 충주시는 지난해 하반기, 개성 넘치는 카드뉴스와 패러디 CF, 독특한 디자인의 포스터 등 파격적인 콘텐츠로 화재를 모은바 있다.

올 한해 충주시가 SNS를 통해 어떤 색 다른 모습을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된다.

최익찬 홍보팀장은 “상황에 맞는 적절한 홍보매체를 활용해 충주의 숨은 매력을 대내외적으로 적극 알리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