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소방서, 2016 화재활동 현황 분석
아산소방서, 2016 화재활동 현황 분석
  • 이경
  • 승인 2017.0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아산시] 아산소방서(서장 김득곤)는 2016년 지난한해동안 화재발생현황을 분석한 결과 총 279건의 화재가 발생하여 2015년 263건과 비교해서 16건(6%)이 증가한 반면, 재산피해는 3,181백만원으로 전년도(1,399백만원)에 비해 1,782백만원(127%) 증가했다.

건수 증가율에 비해 재산피해가 대폭으로 증가한 것은 공장화재로 인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에 공장 내의 소방시설을 이용한 자위소방대의 초기 대처능력 강화 및 작업환경 안전대책 마련으로 인명 및 재산피해 사전 예방의 필요성이 다시 한 번 강조됐다.

또한 인명피해는 2016년 9명(사망 1명, 부상 8명)으로, 2015년 5명(사망 2명, 부상 3명) 대비 사망자는 1명 감소, 부상자는 5명이 증가했다.

화재발생 원인별로는 담배 등 부주의가 127건(45.5%)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전기적 요인 43건(15.4%), 과열 등 기계적 요인 35건(12.5%) 순으로 나타났으며, 장소별로는 비주거시설 132건(47.3%), 주거시설 60건(21.5%), 차량 36건(12.9%), 기타 34건(12.2%) 순으로 나타났다.

부주의에 의한 화재가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만큼 평소 화기 취급 시 안전수칙 준수 등 불조심을 생활화해야 하며 화재사고 예방을 위해 일상생활에서 화재발생 요인을 점검·제거하는 등 시민들 개개인의 성숙된 소방안전의식이 중요하다.

김득곤 아산소방서장은 “2017년에는 화재발생 통계분석 결과를 토대로 다각적인 소방안전대책을 강구하고, 소방안전교육을 확대 실시해 시민의 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소방안전의식 수준을 더욱 높이는 등 맞춤형 화재예방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