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2017년 하수도 요금 23.6% 인상
담양군, 2017년 하수도 요금 23.6% 인상
  • 손영숙
  • 승인 2017.01.04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담양군] 담양군은 처리원가 대비 부족한 하수도 요금을 현실화하기 위해 오는 2월부터 하수도 요금을 23.6% 상향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하수도 처리단가가 톤당 1,173원인데 비해 사용료는 톤당 233원으로 전국 평균 사용요금 현실화율 38.3% 대비 19.8%에 불과해 재정 건전성 악화로 인해 불가피하게 인상을 결정하게 됐다.

하수도 요금 인상폭은 가정용(1~20톤)의 경우 현행 톤당 170원에서 210원으로, 일반용(1~100톤)은 톤당 290원에서 360원, 대중탕(1~500톤)은 톤당 290원에서 360원, 산업용(1톤당)은 150원에서 190원이다.

전체적으로는 톤당 평균 102원 정도 인상되며 가정용의 경우 월 20톤 사용 기준으로 올해 2월 고지분부터는 사용요금이 3,400원에서 4,200원으로 800원 정도 인상된다.

또한, 마을 하수처리구역은 기존과 동일하게 하수도 사용료를 납부하지 않으나 광역 및 지방 상수도 급수 구역은 올해부터 부과대상으로 포함됨에 따라 2월 고지분부터 사용료가 고지된다.

한편, 군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장애인에 대해서는 현행 하수도요금 10% 감면을 유지하고, 일률적으로 적용되던 고정비율 2%의 연체료 산정방식을 개선, 연체일수에 따라 연체료를 산정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요금 인상으로 늘어나는 수입은 안정적인 하수처리장 운영과 하수관로 정비사업 등에 쓰이게 된다”며 군민들의 이해와 협조를 부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