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한여름 밤 작은 음악회
담양군, 한여름 밤 작은 음악회
  • 손혜철
  • 승인 2011.08.18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손혜철 기자] 대나무골 담양의 새로운 관광 명소로 떠오른 죽향문화체험마을에서 무더운 한여름 밤을 시원하게 밝혀줄 음악회가 열린다.

담양군은 죽향문화체험마을 우송당을 무대로 오는 19일과 27일, 2회에 걸쳐 저녁 7시 30분부터 무더위를 날려 줄 ‘한여름 밤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담양판소리보존회(회장 김영희)가 주최하는 이번 음악회에서는 김영희, 김지연, 한오성의 국악 공연을 비롯 손지연의 무용과 춘수의 대금산조, 이효순 등의 가야금 병창 등 우리음악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한옥을 무대로 가수 정용주와 변지훈이 들려주는 7080 가요는 담양을 찾은 관광객은 물론 무더위로 지친 지역 주민들에게 또 하나의 시원한 추억이 될 것이다.

군 관계자는 “담양을 찾은 관광객과 지역민에게 문화향수의 기회를 제공하고 문화적 감성이 풍성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예술적 정취가 물씬 풍기는 죽향문화체험마을에서 음악회를 열게 됐다”며 공연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