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세종 고속도로 건설 촉구 공동서명부 전달
서울∼세종 고속도로 건설 촉구 공동서명부 전달
  • 이한배
  • 승인 2015.11.16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종합] 세종·천안·용인·안성시는 16일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와 새정치민주연합 이종걸 원내대표를 찾아가 서울∼세종 고속도로 건설사업을 촉구하는 ‘시민 서명부’와 ‘공동건의문’을 전달했다.

4개시는 지난 8월부터 10월까지 서울∼세종 고속도로 계획노선 통과 4개 지자체와 공동으로 시민서명운동을 전개했으며, 총 32만명이 참여하여 본 사업에 대한 시민의 깊은 관심과 조기건설을 위한 강력한 의지를 나타냈다.

이날 면담에서 4개 자치단체장은 사업성이 검증되어 국가계획에 반영된 서울∼세종 고속도로의 조기건설 필요성을 설명하고, 2016년 정부예산 반영 등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이춘희 시장은 “국회에서 서울~세종고속도로 예산을 2016년 국가예산으로 반영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천안시 관계자도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진행 중인 만큼 서울∼세종고속도로 예산이 2016년 국가예산으로 반영되도록 끝까지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세종·천안·용인·안성시는 서울∼세종 고속도로 건설사업이 실현될 때까지 정부와 국회에 지속적으로 건의하는 등 협력체제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