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판교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개최
경기도,‘판교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개최
  • 승진주
  • 승인 2015.10.22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와 경기과학기술진흥원이 22일 오전 10시부터 판교테크노밸리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한 ‘판교 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채용박람회는 판교테크노밸리 기능 활성화,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네이버, 카카오, SK플래닛, 한글과컴퓨터 등 총 39개 판교 입주기업이 참여했다.


이날 채용박람회에는 우수 기업 취업기회를 잡기 위해 2,500여 명의 취업준비생이 찾아 성황을 이뤘다.
채용관에서는 총 39개 기업이 ▲프로그래머, ▲마케터, ▲기술·연구, ▲경영기획 등 93개 직종에서 신입 및 경력직원 채용을 위해 이력서 접수와 인사 담당자 면접을 진행했다. 이날 참여기업은 현장에서 1,500명을 대상으로 현장 면접을 진행했으며, 최소 100명 이상의 인재를 현장에서 채용했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도 이날 오후 박람회장을 찾아 채용관을 비롯해 입사지원 컨설팅 현장 등을 둘러보며 취업준비생과 참여기업을 격려했다.

남 지사는 면접을 1시간가량 기다렸다는 한 구직자에게 “오래 기다리시느라 힘드시겠다. 오늘 박람회를 통해 좋은 결과를 얻길 바란다.”고 응원하기도 했다.
행사장을 찾은 한 구직자는 “경기도에서 일자리와 관련된 채용박람회를 열어줘서 고맙다.”며 “이런 박람회가 청년일자리 해소를 위해 1회성으로 끝나지 말고 계속 열렸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네트워크 장비업체 유비쿼스 관계자는 “분야별 리딩기업들이 박람회에 함께 참여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우수한 인재들이 박람회를 많이 찾았다. 중소기업 입장에서도 우수한 인재를 채용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이런 박람회가 또 열린다면 반드시 참가하겠다.”고 밝혔다.

도는 행사 종료 이후에도 미취업자와 인재를 채용하지 못한 기업체를 대상으로 창업상담관에서 초기 창업기업 및 예비 창업자들을 위한 전문가의 맞춤형 상담을 제공하고, 경기도 일자리센터 상담관에서도 구직자를 위한 1:1 직업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부대행사관에서는 ▲입사지원 컨설팅, ▲1:1채용상담회, ▲모의면접, ▲이미지 메이크업 컨설팅, ▲이력서 사진촬영 ▲취업 컨설팅 등 다채로운 직업훈련 프로그램 체험이 진행됐다.
이번 판교 입주기업 통합 채용박람회에는 정보기술(IT)분야 기업 비율이 61%(24개사)로 제일 높았으며, 문화기술(CT)분야 기업 8개사(네오위즈, SK플래닛, 스마일게이트 등), 생명공학기술(BT)분야 기업 7개사(코스맥스그룹, 휴온스 등) 등 우량 기업이 대거 참여했다.
한정길 경기도 과학기술과장은 “이번 채용박람회가 판교 입주기업의 인력난 해소와 우수인재의 고용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