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 지사, 메르스 검사 현장 방문
남 지사, 메르스 검사 현장 방문
  • 승진주
  • 승인 2015.06.17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7일 오후 2시 30분 수원시 파장천로에 위치한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을 찾아 메르스 바이러스 검사로 고생하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남경필 지사는 이날 박포현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바이러스팀장과 함께 바이러스 검사가 이뤄지는 생물안전3등급실험실을 방문, 모니터를 통해 검사과정을 지켜보며 직원들의 애로사항은 없는지, 검사가 어떻게 이뤄지는지 등을 확인했다.

남 지사는 다른 지자체에 비해 인력이 부족하고, 실험실 공간이 좁다는 박 팀장의 건의에 대해 “당장에 인력이나 공간을 늘릴 수는 없지만 노력하겠다.”고 말한 후 “오랜 검사로 직원들이 지친 것 같다. 직원 건강관리 등에 신경을 써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남 지사는 “평택에서 블루베리와 체리가 잘 익었는데 평택산이라는 이유로 주문이 없다고 한다.”며 “메르스 때문에 같이 고생하시는 보건환경연구원 직원분을 위해 평택산 농산물을 선물로 드리려고 한다. 내일 도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5월 31일부터 15명이 3교대로 24시간 메르스 확진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17일 오후 2시 현재 538건의 검사를 진행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