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1.19 목 23:59
로그인 회원가입 구독신청 기사제보 독자투고 보도자료
     
정부청사 위기대응, 현장에서 직접 챙긴다
> 뉴스 > 종합
2015년 04월 15일 (수) 17:37:49 이한배 lhbae47@hanmail.net

[불교공뉴스-종합]  행정자치부 정재근 차관은 “국가 안전대진단” 기간인 15일 정부청사에 대한 위기관리 대응 훈련상황을 점검하는 등 청사시설물 안전점검에 직접 나섰다.

이번 현장점검은 지난 해 발생한 세월호 사고 1주기를 앞두고 실시한 것으로 정부청사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재난상황에 대해 직접 현장의견을 청취하고 모의훈련을 통해 비상시 위기관리 대처능력을 향상시켜 직원들의 안전의식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훈련은 서울, 과천, 대전, 세종청사별로 재난유형을 지정해 각 상황에 따른 위기대응체계를 점검하고 미흡한 사항을 발굴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정부세종청사를 대상으로 3동 지하 1층에서 화재가 발생할경우를 대비해 화재발생 보고부터 접수, 신고, 상황전파, 초동조치, 재난안전대책반 운영 등 단계별로 임무와 역할을 부여하고 스프링클러설비, 소화기 등 해당 소방시설을 작동하는 등 실질적인 모의훈련을 실시하면서 정부청사의 안전관리상태를 점검했다.

서울청사 등 세곳은 간접모의훈련(프레젠테이션)을 통한 위기상황을 가정하여 서울청사는 지진발생시 규모 6.0으로 하여 단계별 위기상황에 대처하는 대응태세를 점검했다.

과천청사는 비상발전기 경유탱크 폭발을 주제로 폭발시 대책에 대한 대응능력을 살폈다.

대전청사는 건물내부 출입구에서 화학물질이 든 가방이 폭발해 사무실 내로 유해화학물질이 유입된 상황을 가정한 테러 발생시 대책을 선정해 대응능력을 확인·점검했다.

이와는 별도로 2월부터 4월말까지 추진하는 국가 안전대진단 기간 중 실시한 서울청사 등 10개 청사 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결과는 전반적으로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매달 안전점검의 날과 취약시기(동절기, 우기, 해빙기)에 철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 결과로 해석된다.

정재근 차관은 “정부청사에서 불시에 일어날 수 있는 사고예방에 대한 사전 대비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안전사고는 예고가 없다」는 점에 유의해 재난으로부터 정부청사가 안전하게 관리될 수 있도록 하라.”고 당부했다.

이한배의 다른기사 보기  
ⓒ 불교공뉴스(http://www.bzero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충북 옥천군 옥천읍 교동리 297-4 대성사 | 전화 043-733-5559
등록번호 충북아 00049 | 발행인: 혜철스님(손경흥) | 편집인: 손경흥 | 등록일 2010년11월1일 | 고유번호 : 302-82-03985
Copyright 2010 불교공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bzero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