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판교테크노밸리에 개소.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판교테크노밸리에 개소.
  • 승진주
  • 승인 2014.09.29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문화콘텐츠 창작자를 위한 전문 지원시설인 ‘콘텐츠코리아 랩’이 광역지자체 최초로 경기도에 문을 연다.

경기도는 29일 오후 3시 30분, 판교테크노밸리 공공지원센터 7층에서 남경필 경기도지사와 이재명 성남시장, 김희범 문화체육관광부 제1차관, 이석우 ㈜카카오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개소식을 개최했다.

경기도는 지난 2월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공모한 ‘콘텐츠코리아 랩’ 사업을 전국 1위로 유치한 바 있다.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은 지난 5월 문화체육관광부 직영으로 문을 연 콘텐츠코리아 랩 이후 전국 지자체 가운데서는 처음으로 문을 연 콘텐츠코리아 랩이다.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은 문화콘텐츠 창작자를 위한 지원 공간으로, 창의적 아이디어를 가진 이에게 이종 분야 전문가와의 융합 및 협업을 도와주고, 사업기획안을 보유한 사람에게는 시제품 제작과 창업을 위한 전문가 지도를 제공한다. 이와 유사한 해외 사례로는 ‘MIT 미디어랩’(美)과 ‘라운드하우스(英)’ 등이 대표적이다.

개방형 공간으로 구성된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은 판교 공공지원센터 내 6층과 7층 총 면적 1840.62㎡(557평 상당)규모로 위치하고 있으며, ▲3D프린터, 카메라가 구비된 스튜디오, 녹음실, 편집실 ▲창작팀의 작업실 및 협업 공간 ▲각종 강연, 세미나 등을 위한 ‘카카오 상생센터’ 등의 시설을 구비하고 있다. 또 운영 프로그램으로는 ▲시제품 제작 교육 ▲창업 전문가 멘토링 등 다양한 맞춤형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경기도는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 개소를 계기로, ‘아이디어 융합→창작→창업→기업 활동’으로 이어지는 문화콘텐츠 분야 창작 및 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전(全) 주기 지원 시스템을 한 공간에 구축하게 됐다.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은 아이디어 융합과 창작을, 같은 건물 8층과 9층에 위치한 또 하나의 콘텐츠 창업지원 공간인 ‘경기문화창조허브’는 예비창업과 기업 활동 지원을 담당해 문화콘텐츠 창작과 창업의 全 단계를 유기적으로 연계 운영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문화체육관광부, 미래창조과학부, 고용노동부, 중소기업청, 특허청 등 중앙정부와 협약을 통해 생태계 구축에 필요한 더욱 효과적인 체계를 마련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서는 ‘경기도-성남시-카카오 간 MOU’체결식도 함께 개최됐다. 카카오는 협약에 따라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에 앞으로 5년간 10억 원을 기부하고, 7층 공간 일부를 ‘카카오 상생센터’로 공유하며 IT기반 콘텐츠 창작자를 위한 차별화된 고급 프로그램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넘치는 끼와 상상력을 가진 개인 창작자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하고 알찬 프로그램과 좋은 장비를 제공할 것”이라며, “창의적 아이디어를 통한 청년들의 혁신과 도전을 바탕으로, 또 콘텐츠 창작자를 위한 신나는 놀이터로, ‘경기 콘텐츠코리아 랩’이 경기도를 넘어 세계 제일의 창의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