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207건)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10월 22일 오전 10시부터 경제통상진흥원 대회의실에서 2017년 공동육아 모다들엉 돌봄 공동체 워크숍을 진행한다.이번 워크숍은 공동육아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구성원들이 서로 협력하고 능동적으로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역량강화와 공동체의 비전에 대해 정보와 사례를 공유하면서 공동육아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마련되었다.공동육아 모다들엉 돌봄 사업은 지역주민이 함께 아이를 돌보고 키우는 자발적 자조모임 형태의 다양한 공동육아 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2016년에 처음 시작하여 올해로 2년차 진행되고 있다.이날 워크숍에는 올해 사업에 참여하여 공동육아 활동을 진행 하고 있는 돌봄 공동체 37개팀 실무자와 수눌음 육아나눔터 관리책임자 5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퍼실리테이터 역량을 키우는 교육을 통해 공동체의 미래에 대한 고민과 함께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할 예정이다.퍼실리테이터(Facilitator)는 회의진행을 원활하게 하는 조력자라는 뜻으로 일처리를 지시하지 않고 일을 용이하게 처리 할 수 있도록 하는 촉진제 역할을 하여 내면에 잠재되어 있는 새로운 생각들을 도출해 내는데 도움을 준다.아이스 브레이킹을 통해 새로운 토론 문화를 제시하고 공동육아에 대한 경험을 공유하면서 앞으로의 추진 방향 등을 이끌어 낼 예정이다.제주특별자치도는 공동육아 모다들엉 돌봄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가족 구성원들이 함께하는 공동육아 활동이 지역과 마을 돌봄 공동체로 확산될 수 있도록 ‘공동육아 돌봄공동체 컨설팅 지원단’을 운영하여 지속적으로 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하였다.2016년에는 18개 돌봄 공동체를 발굴, 95가족·319명이 참여하여 수눌음 공동육아 돌봄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제주도 | 손혁주 기자 | 2017-10-22 23:05

제주특별자치도는 일·가정 양립, 삶의 균형 행복가족 만들기 프로젝트로 9월에 1차 캠프에 이어 10월 21일(토) 새마을금고연수원에서 “가족친화캠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1차 캠프(9.23일) : 8개 기업, 16가족 60명 참가이번 가족친화캠프는 가족친화인증기업에 대한 인센티브 지원방안의 하나로 도내 가족친화인증기업(관)에 근무하는 직원 가족 100여명을 초청해 제주가족친화지원센터 주관으로 오는 10월 21일에 진행되며, 가족과 함께하는 가족화합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세부 프로그램으로는 가족과 함께하는 힐링 음악회, 가족소통 우편함 만들기, 아빠 엄마가 일하는 곳은 가족친화인증기업, 일·가정 양립-삶의 균형을 위한 가족간의 서약서 작성 등 다양해 이번 캠프를 통해 평소 잘 표현하지 못했던 소중한 가족에게 사랑하는 마음을 전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제주특별자치도 오무순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앞으로도 이와 같은 가족친화인증기업에 대한 인센티브 프로그램을 추가 발굴하여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라고 밝히면서, 참여하는 가족들에게 가족친화인증 안내를 통해 일·가정 양립과 가족친화적인 사회환경 조성에 적극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한편, 가족친화인증은 근로자의 일가정 양립을 지원하는 기업 및 공공기관에 대해 여성가족부의 심사를 거쳐 부여하는 인증으로 도내에는 20개 기업(관)이 가족친화인증기업(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제주도 | 손혁주 기자 | 2017-10-22 23:05

서귀포시와 서귀포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의장 정구철)에서는 지난 10월 21일(토) 서귀포시 신시가지에 위치한 밸류호텔 서귀포JS에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의 이해와 서귀포시의 지속가능발전 목표 수립을 위한 정책포럼을 개최했다.이날 포럼에는 환경 활동가, 서귀포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위원, 시민 단체,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하여,지속가능발전 분야 전문가인 오수길 고려사이버대학교 교수의 지속가능발전목표의 의미와 주요 내용 관련 강연과포럼 참석자 전체가 참여하여 서귀포시의 이미지와 미래상을 구상하고, 환경보호, 경제발전, 사회통합을 주제로 서귀포시만의 지속가능한 발전 목표를 도출할 수 있도록 원탁토의를 진행하였다.이상순 서귀포시장은 격려사에서 ‘제주의 자원과 환경을 위한 적절한 분배와 보존을 위한 노력은 미래세대의 생존을 위한 가장 중요한 선택’이고, ‘오늘 포럼이 서귀포시의 지속가능한 발전목표를 설정하고 이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는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당부했다.한편,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는 `15년 UN 총회가 채택한 전 세계적인 목표로써, ‘경제, 사회, 환경을 포함한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국제적인 약속이다. 193개의 UN 가입국 모두가 2016년부터 2030년까지 이행하며, 17개의 목표로 구성되어 있다.

제주도 | 손혁주 기자 | 2017-10-22 16:29